default_setNet1_2

샘표 질러, ‘질러 통육포’ 출시

기사승인 2021.10.08  18:53:26

공유
default_news_ad1
   

 샘표 질러(Ziller)가 육포를 자르지 않고 그대로 담아 씹는 맛이 즐거운 ‘질러 통육포’를 출시했다. 집콕 문화 영향으로 대용량 식품을 선호하는 소비자들의 요구에 맞춰 크고 두툼한 통육포 신제품을 선보인 것이다.

 
질러 통육포는 호주 청정우의 홍두깨살로 만든 육포를 통으로 담은 제품이다. 혼술 안주로 뜯어 먹기 좋고, 한입 크기로 잘라 다 같이 근사하게 즐기기에도 손색이 없다.
 
기존 질러 육포보다 큼직하고 두껍게 만들어 씹는 맛을 최대한 살렸다. 육즙이 풍부해 육포 고유의 맛을 풍성하게 즐길 수 있으며, 저온 연육 공정으로 더 쫄깃한 식감을 자랑한다.
 
질러 통육포는 전국 이마트 오프라인 매장과 SSG닷컴에서 구매할 수 있으며, 소비자가는 1만2980원(180g)이다.
 
질러 마케팅팀 담당자는 “집에서 머무는 시간이 길어지면서 두고두고 먹을 수 있는 대용량 제품을 찾는 소비자들이 늘어 합리적인 가격에 푸짐하게 즐길 수 있는 질러 통육포를 출시했다”며 “통째로 뜯어먹어도 맛있고, 마음대로 잘라먹는 재미도 있는 질러 통육포와 함께 스트레스를 날려 버리시기 바란다”고 말했다.
 
샘표 질러는 ‘지르고 싶은 순간 질러’라는 슬로건과 함께 다양한 콘셉트의 육포를 선보여 사랑받고 있다. 질러는 △직화로 구운 숯불 바비큐 맛의 ‘질러 직화풍비비큐’ △청양고추로 화끈한 매력을 더한 ‘질러 크레이지 핫 육포’ △마늘과 버터의 맛있는 만남 ‘빠다갈릭쓰’ △야식의 대명사 콘버터 맛을 그대로 구현한 ‘빠다콘쓰’ 등 차별화된 아이디어와 뛰어난 품질의 제품을 앞세워 국내 육포 시장을 선도하고 있다.

윤성환 기자 ysh@womandaily.co.kr

<저작권자 © 우먼데일리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ad28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