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setNet1_2

제주신화월드, 아시아 각국의 전통 설 음식

기사승인 2023.01.19  19:32:06

공유
default_news_ad1
   

 국내 최대 복합리조트 제주신화월드에서 계묘년 설 연휴를 맞이하여 다양한 아시아 국가의 전통 설 음식을 경험할 수 있는 설 특선 메뉴를 선보인다.

정갈한 한상차림으로 사랑받는 ‘제주선’에서는 전통 설 음식에 제주 시그니처 메뉴를 모두 맛볼 수 있는 한층 더 풍성한 ‘설 한상차림’을 준비했다. 설날에 주로 먹는 떡국, 갈비찜, 전, 식혜에 제주에서 반드시 맛 보아야 할 메뉴 전복죽, 갈치구이, 흑돼지 묵은지 찜, 성게 미역국, 오메기떡 아이스크림까지 풍성한 구성이 눈길을 끈다. 1월 21일부터 1월 24일까지 4일간만 선보이는 제주선의 ‘설 한상차림’은 2인 148,000원, 3인 188,000원이다.
 
한 해의 건강을 기원하는 의미로 제철 식재료를 이용한 설 한상차림과 설 전통 약술인 도소주(屠蘇酒)를 페어링하여 설 연휴 한정 팝업 메뉴로 선보인다. 도소주는 설날 아침에 세찬과 함께 먹는다 하여 세주(歲酒)라고도 불리우며 <본초강목>에 따르면 ‘설날 아침 가족이 함께 도소주를 한 잔씩 마시면 한 해의 기운이 바로 잡히고 질환이 없어진다’고 한다.  제주선에서는 설 연휴기간에 한정하여 도소주를 주병 (250ml)으로 만나볼 수 있다. 
 
정통 광둥식 레스토랑 ‘르 쉬느아’에서도 설 특선 메뉴를 선보인다. 홍콩과 싱가포르의 전통 설 음식인 푼초이와 유셩이다. 홍콩의 설 음식인 푼초이는 잔치 자리에 빠지지 않는 대표 명절 요리로 단합과 화합을 상징한다. 돼지고기, 닭고기 등의 육류를 비롯해 다양한 해산물과 채소가 들어간 음식으로 큰 그릇에 한데 담아 온 가족이 함께 나누어 먹는 요리다. 돼지고기와 말린 버섯, 배추와 돼지 껍질, 두부 등 재료가 켜켜이 쌓여 빼곡하게 담겨 나오는 것이 특징으로 든든히 먹고 기운찬 새해를 기원하는 의미 또한 담겨있다. 가격은 가격은 228,800원과 398,800원. 
 
싱가포르 전통 설 음식인 유셩(yu sheng, 魚生)은 큰 접시에 7가지 이상의 재료가 담긴 요리로 번영과 풍요를 기원하는 의미로 설날 가족들이 둘러앉아 함께 먹는 요리다. 싱가포르에서는 유셩을 먹기 전 반드시 거쳐야 하는 중요한 의례가 있다. 다같이 젓가락으로 재료들을 높이 들어올려 버무리며 “로헤이 로헤이”라고 외쳐야 한다. ‘로헤이(Lo hei)’는 광둥어로 ‘복을 향해 던지다’라는 뜻이다. 재료를 높이 던질수록 큰 복을 받는다는 믿음 때문에 식탁은 난장판이 되기 일쑤다. 먹기 위한 음식이라기 보다는 복을 기원하는 행사 음식인 셈이다. 르 쉬느아에서는 싱싱한 연어 회와 해파리, 각종 채소로 준비한 유셩을 선보인다.  가격은 28,800원과 42,800원.
 
 

윤성환 기자 ysh@womandaily.co.kr

<저작권자 © 우먼데일리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ad28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