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setNet1_2

[신간] 저출산 극복

기사승인 2023.03.17  18:39:25

공유
default_news_ad1
   

 좋은땅출판사가 ‘저출산 극복’을 펴냈다.

 
우리나라의 출산율은 0.78명을 기록하고 2023년을 맞았다. 이는 전 세계 200개국 중 최하위이자 인구 소멸 직전 단계의 세계 최저 출산율이다. 설마 소멸이야 하겠느냐고 국민을 오도하는 돌팔이 낙관론자들과는 달리, 영국과 미국의 전문가들은 이대로 가면 90년 뒤 한국 인구는 대략 330만 명으로 줄어 국가와 민족이 소멸할 것이라고 충심으로 경고한다. 소멸한 한국을 중·일·러는 접수하려 노릴 것이다.
 
이 책은 한국과 세계의 출산율 변화를 예의 주시하며, 각 세대 접촉에 의한 세태 변화 중심의 세대를 분석하고, ‘저출산 극복’에 의한 한국 생존·민족 생존·기업 생존으로 자유 통일을 이룰 전략 등을 아울러 연구하고 있는 저자가 저출산 극복을 위한 전략을 제안한 내용이다.
 
저자는 민족 소멸이라는 대위기에서 벗어나기 위해 국가적인 결단이 필요한 때라고 말한다. 우리나라의 저출산 현실을 직시하기 위해 한국과 외국의 출산율 및 미래 인구를 비교하고, 저출산이 경제·국방·사회 등에 미칠 영향을 두루 분석해 저출산의 심각성에 관해 이야기한다. 또한 저출산의 원인을 분석한 후 한국 생존·기업 생존을 위한 국가적 7대 정책 전략을 제안하고 있다.
 
저자는 향후 5년이 한국의 생존을 가르는 마지막 골든타임이라고 말한다. 젊은이들에게 아이 낳을 ‘희망’을 주기 위해, ‘한강의 기적’보다 더 큰 기적이 될 ‘저출산 극복’에 의한 한국 생존·기업 생존으로 기사회생하기 위해, 과연 우리는 어떤 길을 선택해야 할지 등을 이 책을 통해 알아볼 수 있다.
 
그러므로 이 책은 저출산 극복을 위해 세계 최악의 초저출산으로 국가 소멸·민족 소멸의 위기로 몰리고 있는 현 상황 및 미래 인구 예측을 외국과 비교 분석한 ‘역저’이다. 또한 한국 소멸을 초래하는 아이를 낳지 않으려는 원인을 분석하고 젊은이들에게 ‘아이 낳을 희망’을 줄 전략을 제시한 ‘희망’을 주는 책이다. 아울러 한국 생존·기업 생존을 위한 인구 목표·출산율 목표·달성 방안을 ‘7대 한국 생존 전략’(6대 한국병 치유 포함 시 7대)을 통해 제시한 중요한 전략서다. 이들 7대 한국 생존 전략을 통해 달성할, 세계 2대 원조국 겸 강국과 자유 통일 등, 한국의 ‘국가 비전’을 결론으로 제시함으로써 온 민족의 가슴마저 훈훈하게 하는 국민 필독서다.
 
‘저출산 극복’은 교보문고, 영풍문고, 예스24, 알라딘, 인터파크, 도서11번가 등에서 주문·구매할 수 있다.

윤성환 기자 ysh@womandaily.co.kr

<저작권자 © 우먼데일리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ad28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