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setNet1_2

피아니스트 김정원 10월 25일 ‘전국투어 리사이틀 2023’

기사승인 2023.09.08  14:00:28

공유
default_news_ad1
   

 마에스트로 컴퍼니는 피아니스트 김정원의 ‘전국투어 리사이틀 2023’이 10월 25일 롯데콘서트홀에서 열린다고 밝혔다.

 
피아니스트 김정원이 슈베르트 소나타 전곡 연주 이후 6년 만에 새 앨범으로 돌아왔다.
 
40대 후반에 접어든 김정원이 원숙한 감성과 기교로 해석한 쇼팽의 마지막 작품들을 연주한다.
 
쇼팽의 후기 작품에서는 이전과는 사뭇 다른 대기를 조성한다. 떠나간 연인, 악화된 건강, 자유를 찾지 못한 조국을 그리워한 쇼팽의 1847년부터 49년까지의 작품에는 그리움과 아픔이 가득 담겨있다. 그 삶의 덧없음을 가장 원숙하게 표현할 수 있는 최적의 시점에 있는 중견 피아니스트 김정원의 비단 쇼팽의 슬픔이 우리를 좌절의 늪으로 이끄는 것이 아니라, 깊이 있는 공감을 통해 위로와 치유를 선물할 수 있으리라 믿는다.
 
인생의 유희와 애수, 사랑과 상실, 화려함과 절제, 그리고 음악적 긴장과 이완에 대한 쇼팽과 김정원 두 음악가의 고뇌를 새 앨범과 이번 리사이틀을 통해 확인하길 바란다.
 

윤성환 기자 ysh@womandaily.co.kr

<저작권자 © 우먼데일리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ad28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