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setNet1_2

도쿄관광, ‘메구로강 우리 모두의 일루미네이션 2023’ 소개

기사승인 2023.12.07  20:11:39

공유
default_news_ad1
   

 도쿄관광한국사무소는 2024년 1월 8일까지 메구로 강변에서 개최되는 ‘메구로강 우리 모두의 일루미네이션 2023(目黒川みんなのイルミネーション2023)’을 소개했다.

 
‘메구로강 우리 모두의 일루미네이션’은 2010년 처음 개최된 이래 주변 지역의 가정 및 음식점 등의 협력을 통해 오사키(大崎)·고탄다(五反田) 지역을 흐르는 메구로 강변에 오리지널 벚꽃색 LED를 장식함으로써 ‘겨울 벚꽃®(冬の桜®)’을 10년 이상 연출해 온 일루미네이션 이벤트로, 지역의 순환 경제를 실현해왔다. 에너지 절약이 요구되는 시대에 사람과 지역, 기업, 지자체가 하나 돼 ‘에너지의 지산지소(地産地消, 지역에서 생산된 것을 지역에서 소비한다)’를 실현하는 것의 중요성 및 의의를 널리 알리고 있다.
 
◇ 폐식용유 활용 ‘사람과 지역, 기업, 지자체’에 의한 ‘참여형 일루미네이션’
 
‘메구로강 우리 모두의 일루미네이션’은 2011년 발생한 동일본 대지진 이후 도쿄도 내의 일루미네이션 이벤트 개최를 자숙하는 분위기 속에서 전력이 부족한 상황에서도 마음껏 활용할 수 있는 에너지에 의한 일루미네이션 이벤트를 실현함으로써 에너지의 다양성과 지역 순환형 경제의 대응 방안에 대해 생각해 보는 계기가 됐으면 하는 바람에서 시작돼 에너지의 ‘100% 지산지소’를 실현하고 있다.
 
최근 재생 가능 에너지로 주목받고 있는 ‘폐식용유’는 버리는 것이 당연시됐지만 폐기를 전제로 하지 않는 ‘순환 경제’의 원리에 빠르게 접목시킨 것으로부터 이 이벤트는 시작됐다. 매년 많은 기업과 가정으로부터 협조를 받고 있으며 올해도 겨울 벚꽃®을 활짝 피워 방문객의 기분까지 밝게 하는 계기를 만듦과 동시에 폐식용유를 재생 가능한 자원으로 인식할 수 있도록 업사이클의 범주를 넓히는 이벤트로 자리매김해나가고 있다.
 
· 점등 기간 : 2024년 1월 8일(월)까지
· 점등 시간 : 17시~22시
· 장소 : 시나가와 구립 고탄다 후레아이 수변공원(品川区立五反田ふれあい水辺広場)(JR 오사키역(大崎駅) 및 고탄다역(五反田駅)에서 도보 6분)
· 공식 홈페이지 : www.minna-no-illumi.com
 
◇ 12월 24일까지 주말은 선상에서 즐길 수 있는 ‘시나가와 크루즈(しながわクルーズ)’도 운영
 
이번 이벤트 개최지의 행정구역인 ‘시나가와구(品川区)’에서는 일반사단법인 ‘도쿄 씨 트립(Tokyo Sea Trip)’과 함께 12월까지 ‘야카타부네(屋形船)’와 유람선이 시나가와구를 중심으로 한 코스를 운항하는 시나가와 크루즈를 운영하고 있다. 그중에서도 ‘고탄다 리버 스테이션(五反田リバーステーション)’에서 ‘히가시시나가와2초메 선착장(東品川2丁目船着場)’을 연결하는 ‘메구로강 코스’에 승선하면 선상에서 메구로강의 멋진 일루미네이션 풍경을 감상할 수 있다.
 

류동완 기자 rdw@womandaily.co.kr

<저작권자 © 우먼데일리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ad28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